영화

디워 D-war (1/5)

http://www.imdb.com/title/tt0372873

 

Error: No API key provided.

070810_140822.png

2007년 8월 한국 영화계에서 가장 많이 거론되는 영화, D-war를 선택한 것은 영화에 대한 기대 때문이 아니라 바로 ‘화제가 되고있다’는 그 현상 때문이었다.

왜 이 영화를 본 사람들의 의견은 그렇게 극단적으로 갈라지는 것일까?

결론부터 말하자면, 이런 수준의 영화가 논쟁 거리가 될만큼 한국 영화계는 열악한 상태이고, 그것은  현재 대한민국의 빈약한 상상력과 수준 낮은 상식에 기반한다.

CG의 수준을 한단계 올려놓았다고? 이렇게 반문하고 싶다. So what?

영화는 문학, 음악, 철학, 건축, 미술, 연극 등의 기존 예술 장르가 조화롭게 자리하는 종합 예술이며 또한 편당 제작비가 몇억에서 몇백억까지 투자되는 거대한 상업 예술이다.

음악과 음향효과를 비롯하여 배우들의 연기와 대사, 조명, 이를 담아내는 시놉시스와 플롯, 그리고 이것을 실제로 저장하고 보여주는 광학장치와 이 모두를 아우르는 감독의 독수리 같은 눈.

D-war가 시각적인 CG에서 보여준 놀라운 성과가 그 나머지 부문의 저열한 수준을 가려줄 수는 없다.

의견을 나누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