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역] 왜 아마존은 프라임유저들에게 더 많은 무료 혜택을 주려고 할까?

원문 : Here’s why Amazon may want to give more free perks to its Prime users


왜 아마존은 프라임유저들에게 더 많은 무료 혜택을 주려고 할까?

아마존 프라임 회원들은 예를 들어 2일 내 무료 배송, 아마존 비디오와 뮤직 스트리밍 서비스 무제한 사용권 등을 포함하여 아주 많은 혜택을 얻고 있다.
이 혜택은 일년에 99$의 댓가(혹은 월에 10.99$)로는 꽤 많아 보인다. 그러나 Deutsche 은행의 차트를 보면 왜 아마존이 프라임회원들에게 더 많은 무료 혜택을 제공하려고 하는 지 알 수 있다 : 그야말로 그들은 프라임회원이 아닌 사용자에 비해 더 많이 쓴다.
Deutsche 은행의 추정에 따르면, 프라임 유저의 소비는 아마존 전체 거래액(gross merchandise value – GMV), 혹은 팔리는 물건의 총 가치의 60%에 근접하고 있다고 한다. 그것은 전체 아마존 회원의 20%가 채 안되는 프라임회원의 수에 비하면 비하면 엄청나게 큰 금액인 것이다.
덧붙여, 프라임 유저들은 아마존에서의 연간 소비를 늘리는 경향이 있다고 Deutsche 은행은 발표했다. 아마존 프라임 회원이 된 후 고객들은 아마존에서 2배 이상 소비하며, 멤버쉽 2년차에는 3배 이상으로 증가한다고 했다.
아마존은 절대로 프라임 유저의 숫자를 밝히지 않고 있으나, Bernstein의 추정에 따르면 6천9백만 이상이다.

공표 : 제프 베조스는 그의 개인 투자 회사인 Bezos Expeditions을 통해 비지니스 인사이드에 투자한 투자자이다.


덧.
음악스트리밍 서비스인 spotify의 월정액이 9.99$, 고품질 스트리밍 서비스인 Tidal의 월정액이 19.99$, 동영상 스트리밍 넷플릭스 8.99$, 동영상 스트리밍 훌루 8.99$.
아마존 뮤직과 동영상이 다른 서비스에 비해 얼마나 커버리지가 되는 지는 모르겠으나, 다른 2개의 서비스를 합한 것보다 싸고 2일 무료배송이 보장된다면 나라도 아마존 프라임을 쓸 수 밖에 없을 것이다. 아마존이 돋보이는 지점은 그렇게 확보한 ‘연간 단위’의 회원들로부터 훨씬 많은 매출을 뽑아내고 있다는 것이다.

관련 글
아마존 2014 2분기 실적 발표 : 전년 동기 대비 판매 23%증가한 193억불, 1.26억불 손실

http://www.webpronews.com/amazon-earnings-released-sales-up-23-2014-07 분기 실적이 193억불이니 한화로는 20조원이 넘게 판매됐고, 판매액에 비하면 1,400억원의 손실은 커보이지 않는다. 참고. 아마존의 다양한 시도 통계청의 발표에 Read more

추천  예스24앱과 아마존앱의 차이 - 추천
아마존, 파이어폰 출시

http://www.amazon.com/dp/B00EOE0WKQ/ref=cm_sw_r_tw_dp_yfJOtb1SWAVVV 킨들과 마찬가지로 AT&T에서 나왔고, 주요 특징은 위 상품 페이지의 동영상에서 잘 나옵니다. 아마존 파이어폰 주요 Read more

예스24앱과 아마존앱의 차이 – 추천

아이폰을 산 이후로 이런 저런 앱들을 찾아보고 써보는 재미가 매우 쏠쏠하다. 그간 느낀 것은 아이폰 앱의 생태계는 매우 정교하고 또한 Read more

한국에서는 주문할 수 없는 아마존 킨들 인터내셔널

오는 19일부터 아마존의 킨들은 전 세계 100여개국으로 판매 됩니다. 279불입니다. 지금 아마존에 접속하시면 아래와 같은 베조스의 친필 편지를 보실 수 Read more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