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형 ★★☆

우리 형은,
조금 진부한 이야기를 약간 새로운 방식으로 풀고 있습니다.
원빈의 연기가 다소 나아졌다는 것에 의의를 둘 수 있을 것이고
(비록 그것이 상업적으로 큰 성공을 거두지 못한다 할 지라도) 다양한 장르의 영화가 여전히 생산되고 있는 한국 영화계의 건강한 토양을 확인한다는 의미도 있을 것입니다.
2시간 가까이의 런닝타임을 지루하지 않게 끌고 가는 것은 감독의 능력임에는 틀림없으나, 클라이막스가 없다는 점과 이미 상당 부분의 내용을 예측할 수 있는 뻔한 이야기라는 것이 아쉽습니다.
C8384-01.jpg
원빈의 팬이 아니라면, DVD로 감상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관련 글
오징어 게임 (10/10)

추천합니다. 세간에 화제가 되고 있는 오징어 게임을 보고 몇자 적습니다. 가장 큰 장점은 군더더기가 전혀 없다는 점입니다. 인물, 갈등, 세트, Read more

더 랍스터 (10/10)

매우 추천합니다 제목을 보고 '요리 영화인가 보다' 생각했습니다. 지금의 시간과 가깝거나 먼 미래 어디에도 잘 어울리는 이야기인지라 뭐라 정의하기 어려운 Read more

파업 전야 (10/10)

추천합니다. 영화의 포스터를 찾다보니, 오히려 눈에 들어오는 이미지가 있었습니다. 파업 전야는 전국의 대학교 학생회와 노조, 노동운동 단체를 중심으로 대학 강당에서 Read more

처음 만나는 자유 (10/10)

오래됐지만 매우 강력히 추천합니다. 위노나 라이더의 얼굴 하나를 보고 고른 작품인데, 이정도일 줄은 몰랐습니다. '위노나 라이더의 매력은 중성미였지' 이런 옛날 Read more

“우리 형 ★★☆”의 3개의 댓글

  1. 저같은 경우는 영화가 맘에 들지 않는다면..당연히 dvd도 보질 않습니다.사는돈..혹은 대여료마저 아까울것 같아서요.하긴 거의 빌리진 않고 영화가 진짜 괜찮다 싶으면 삽니다.

  2. 원빈의 발군의 연기를 볼 수 있는 우리형…
    그치만 아직 영화속에서 진정 녹아드는 연기는 많이 부족한듯.
    오히려 하는 듯 안 하는 듯 하는 신하균의 연기가 자연 스러워 보이지만 마스크에서 영~ 원빈에게 눌려버려서 빛이 안나더라구요. 안타까웠어. 흑흑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