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예준이는 벽에 식탁에 유리창

  • 파파 

예준이는 벽에 식탁에 유리창에 그림을 그리기 시작하고, 장난도 과격해진다. 이제 말로만 듣던 ‘마의 7살’이 되는 것인가?

관련 글  일주일이 지나 다시 만난 예준이는 키도 많이 자라고 많이 성숙해졌다. 의...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