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원하는 것을 들어주지 않으면 화를 낸다

  • 파파 

예준이도 민준이도 부쩍 자랐다.

원하는 것을 들어주지 않으면 화를 낸다.

어제 경마장에서 페이스페인팅을 해주지 않는다고 심통이 난 민준이. 손등에 노란 거미를 그리고 나서야 맘이 풀렸다.

이제는, 합리적으로 알아듣게 대화하는 것이 더욱 필요하다.

관련 글  민준이는 아이폰을 들고 멍하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