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오후에 잠깐 민준이가 왼쪽 손목을 다쳤는 지 칭얼댔다. 다들 걱정을 하고…

  • 파파 

오후에 잠깐 민준이가 왼쪽 손목을 다쳤는 지 칭얼댔다. 다들 걱정을 하고 있는데 곧 괜찮아졌다.

다쳐서 고생하는 건 아빠 하나로 족하다. 얘들아.

관련 글  민준이는 피카츄 흉내를 제법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