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무엇을 할 것인가

  • 파파 

다시 물음은 무엇을 할 것인가이다.

미뤄놓았던 질문, 언젠가 맞닥뜨리릴 질문, 늦어지면 더 답하기 어려운 질문.

몇 안되는 친구 중 하나, Y가 은퇴를 한다고 했다. 심지어 그 다음에 무엇을 할 지도 정하지 않고 말이다.

그의 길이 옳은 것을 알면서도 부러워 하는 것 외에 할 수 있는 일이 없다.

난, 뭘 하지?

관련 글  금요일. 간만에 하루 휴가를 내 점심 때쯤 예준이와 둘이서만 어린이 대공...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