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마크 시모네티를 위하여

마크 시모네티를 위하여

제가 좋아하는 삽화가 중에 세 손가락 안에 꼽는 마크 시모네티가 있습니다. 판타지와 SF의 삽화에 있어서 당대 최고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죠.

AI로 그림을 그릴 수 있게 되면서 여러 아티스트의 작업 스타일을 따라해보는 시도를 하고 있는데, 마크 시모네티의 스타일로 그려본 그림 일부를 공개합니다.

관련 글  천공의 섬: stable diffusion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