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육아일지 » 방학동안 예준이만큼 상우도

방학동안 예준이만큼 상우도

방학동안 예준이만큼 상우도 예준일 그리워했단다. 버스에서 내리자마자 예준이 손을 잡고선 지 집으로 끌고가는 상우다. 민준이는 형이랑 같이 먹으려고 산 떠먹는 요쿠르트 봉지를 들고서 앞서가다 형이 안오는걸 알자마자 형을 찾으며 닭똥같은 눈물을 떨어뜨리는데 예준인 민준이는 안중에도 없는 듯 그냥 저만치 가버린다.

관련 글  민준인 누구에게 무언가 하나

“방학동안 예준이만큼 상우도”의 1개의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