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나를 키운건 8할이 바람이다.

나를 키운건 8할이 바람이다.

  • yoda 

나를 키운건 8할이 바람이다. 라고 서정주가 얘기한 적 있다.

예전 같으면, 독기를 품고 ‘쓰레기’라고 욕했을 것이다.
…요새는 좀 다른데, 아무래도 나이탓인가 보다.
‘그 인간은 역겨우나, 표현은 참 멋들어진다’라는 생각이 든다.

그러나.

나를 키운건 8할이 바람이다.

전두환 대통령 각하 56회 탄신일에 드리는 송시

                                                   서정주

처음으로

한강을 넓고 깊고 또 맑게 만드신 이여

이 나라 역사의 흐름도 그렇게만 하신 이여

이 겨레의 영원한 찬양을 두고두고 받으소서

새맑은 나라의 새로운 햇빛처럼

님은 온갖 불의와 혼란의 어둠을 씻고

참된 자유와 평화의 번영을 마련하셨나니

잘사는 이 나라를 만들기 위해서는

모든 물가부터 바로 잡으시어

1986년을 흑자원년으로 만드셨나니

안으로는 한결 더 국방을 튼튼히 하시고

밖으로는 외교와 교역의 순치를 온세계에 넓히어

이 나라의 국위를 모든 나라에 드날리셨나니

이 나라 젊은이들의 체력을 길러서는

86아세안게임을 열어 일본도 이기게 하시고

또 88서울올림픽을 향해 늘 꾸준히 달리게 하시고

우리 좋은 문화능력은 옛것이건 새것이건

이 나라와 세계에 떨치게 하시어

이 겨레와 인류의 박수를 받고 있나니

이렇게 두루두루 나타나는 힘이여

이 힘으로 남북대결에서 우리는 주도권을 가지고

자유 민주 통일의 앞날을 믿게 되었고

1986년 가을 남북을 두루 살리기 위한

평화의 댐 건설을 발의하시어서는

통일을 염원하는 남북 육천만 동포의 지지를 받고 있나니

이 나라가 통일하여 흥기할 발판을 이루시고

쉬임없이 진취하여 세계에 웅비하는

이 민족 기상의 모범이 되신 분이여

이 겨레의 모든 선현들의 찬양과

시간과 공간의 영원한 찬양과

하늘의 찬양이 두루 님께로 오시나이다

1987.1

관련 글  강릉 여행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