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기술 » 비교, 포탈6사의 "전체보기"

비교, 포탈6사의 "전체보기"

  • yoda 

Yahoo.com의 전체보기 페이지가 IE와 firefox에서 다르게 나오고 있는 것을 우연히 발견하였으나 도무지 그 이유를 알 수 없다.
firefox user의 어떤 특별한 성향이 발견되어 이를 반영한 것일까?
1-1. Everything Yahoo! in firefox
http://docs.yahoo.com/docs/family/more/
information, communication, shopping, entertainment가 특별히 강조되어 있고
새소식과 Yahoo! search의 Hot을 볼 수 있다.

1-2. Everything Yahoo! in Internet Explorer
http://docs.yahoo.com/docs/family/more/
이것이 더 오래된 버전? 역시 information, entertainment, shopping, communication의 분야에 대해 별도의 공간을, 그리고 Yahoo! Next의 링크를 특별히 강조하고 있다.
생각난 김에, 국내 portal 4사의 전체보기도 뒤져본다.

2. 야후! 전체 서비스
http://kr.docs.yahoo.com/docs/family/sitemap.html
국내 portal 5사 중에서 가장 신경을 안 쓰고 있다.
가나다 순 보기, contents 내 재검색, 전혀 없다.
좌하에 링크된 “회사안내” 페이지의 copyright는 아직도 2004로 나올 만큼의 관리 소훌. 더군다나 일부는 영문 페이지로 넘어가고, 그 경우 브라우저의 back을 이용하지 않고 한글 페이지로 넘어올 방법은 없다.
역시 링크된 “협력사 안내” 페이지 역시 먼지가 가득 쌓인 것처럼 보이는 것은 편견일까?

3. 네이버 전체보기
http://www.naver.com/more.html
전체 서비스를 빨리 찾고 싶을 때 사용하는 결과 내 재검색은 좋은 기능이다.
더불어 빠른 도움말 검색도.
적절하게 붙어있는 New, up 의 아이콘은 페이지가 지속적으로 잘 관리되고 있음을 보여준다.
다만, 가나다 순을 굳이 별도의 tab으로 분리할 필요가 있을까는 의문. 1-1,1-2의 Yahoo.com처럼 한 페이지에 소화할 수 있지 않을까?

4. Daum
http://www.daum.net/doc/site.html?&nil_profile=g&nil_navigation=navigation15
page title이 “Daum”인데 좀더 신경 쓴다면 ‘다음 전체보기’ 정도.
네이버와 매우 유사하며 (누가 누굴 copy한 건지는 모르겠다) 다만 new, up 등의 icon이 있다면 더 좋겠다.
dead link를 발견할 수 있을가 싶어 열심히 클릭했으나 dead link는 발견되지 않았다. 그러나 많은 링크들이 바로 log-in page로 redirect되어 있어서 다시 이전 page로 돌아오기 힘들다. 로긴이 필요함을 표시해주면 이상하려나?


5. 네이트닷컴 전체보기
http://www.nate.com/sitemap/
가나다 보기 추가되면 좋을 듯. 나머지는 네이버/다음과 유사.

관련 글  060 수신 금지하다.


6-1. Google 검색 : 더 많은 정보 검색
http://www.google.co.kr/intl/ko/options/
portal은 아니지만 매우 다양한 서비스를 하고 있는 구글의 전체보기 페이지는 4자로 정의할 수 있다.
간단명료.
전형적인 구글 스타일.


6-2. Google Search : More, more, more
http://www.google.com/intl/en/options/


7. 엠파스 – 검색 품질 1위
http://www.empas.com/sitemap/
page title은 좀 생뚱맞다. 검색 품질 1위는 너무 직설적인 요구 아닌가? 엠파스의 검색품질이 1위라고 생각할 user는 몇이나 될까?
전체보기 페이지는 가장 많이 공을 들여서 관리하고 있는 듯 하다. 그러나 이 경우는 다음의 4자로 정의할 수 있겠다.
과유불급.
너무 열심히 분류하고 나눠 놓은 탓에 오히려 원하는 컨텐츠에 쉽게 접근하는 사용성이 저하되고 말았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