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예준이는 태권도장에서 준비

  • mama 

예준이는 태권도장에서 준비한 오션월드에 갔다. 잠깐 쓰레기 버리러 갈때도 창에 메달려 빨리 오라고, 집앞 편의점 심부름에서도 중간에 멈춰 엄마를 찾는데 걱정스러우면서도 대견하고 그렇다.

관련 글  민준이가 식탁과 TV 사이의 좁은 공간에 쭈그리고 앉아 응아를 하고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