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책 반납을 위한 외출. 아파트를 나서는데 예준, “엄마, 달님이 있어~…

  • mama 

책 반납을 위한 외출. 아파트를 나서는데
예준, “엄마, 달님이 있어~ 달님에게 소원을 빌어야 해”
나, “무슨 소원 빌건데”
예준, “차, 고든”
예준인 정말 고든이 가지고 싶은가부다.

관련 글  일주일동안 책은 못봐서 그런지 예준인 아침부터 열공 모드다. 아빠가 출근...
태그: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