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소설가가 되는 방법

일본 만화의 세계는 정말 넓다. 소설가를 소재로 이렇게 재미있는 만화를 만들다니.

아쿠타가와상이나 나오키상을 비롯 무라카미 류, 엔도 슈샤쿠, 하루키, 다자이 오사무 등의 작가 이름이 쉴 새 없이 나오는 컷들에서 나는 미소를 숨길 수 없었다.

노력으로 살아가야 하는 많은 범인들을 압도하는 천재성이 어디에나 있다. 인류가 아닐 지도 모르는 그들을 보면 감탄을 넘어 경외에 이르게 되는데, 그 천재들의 기이한 행적과 이해할 수 없는 사고회로가 어떻게 만들어져 작동하는 지 잘 보여주고 있다.

모두가 그렇지는 않겠지만 아니 어쩌면 당연히 그럴지도 모르지만, 무엇보다 확고한 자기 세계와 그에 대한 믿음을 천재들은 반드시 갖고 있다.

그냥 쓸 뿐.

이런 생각만으로도 주인공 히비키가 보여주는 불멸의 자아와 절대로 타협하지 않는 일상의 자세는 새삼 깨우침이 있다.

강추. 소설가가 되는 방법

의견을 나누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