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도메인의 유효기간을 연장하며

Yoda.co.kr

2003년에 도메인을 획득한 이후 연장을 거듭하여 이제는 13년째가 되어간다.

최근 몇년 간은 이 도메인을 계속 유지해야 할 지 의문이 많이 들었는데,  그 이유는 방치된 이 블로그가 나의 게으름을 너무도 적나라하게 드러내기 때문이다.

이제 포기할 것은 포기해야 하는 나이가 되버렸다. 일을 벌리고 새로운 것을 찾기 보다는 추스리고 정리할 때라고 생각한다. 사실 그렇지 않다. 사회적 통념일 뿐이다. 아직 나는 많은 일을 하고 싶고 내 꿈을 더 펼쳐 보일 것이며 지금보다 훨씬 더 즐겁게 살 것이다.

내가 포기해야할 것은 아마도 프롤레타리아 세계 혁명과 민족 통일의 선봉 같은 것일게다. 한 때의 꿈. 누구보다 화려하게 등장하고 싶었던  그런 꿈.

40을 넘기고 나서 나는 이상과 현실을 구분할 줄 알게 되었고, 내 그릇의 크기가 얼마나 되는 지도 가늠할 수 있게 되었다.

그것은 현명함의 다른 뜻이기도 하다. 나이가 들면서 생기는 겸손과 지혜는 아마 이런 것일 듯 하다.

각설하고, 사실 올해도 이 도메인을 연장할까 고민하다가 좋은 생각이 떠 올랐다.

나는 여러 이유로 글 쓰는 훈련을 계속 해야 하고, 동시에 이 블로그의 정체성도 새롭게 할 수 있는 아이디어 말이다.

앞으로 이 블로그에 우리 아이들을 위한 조언을 담기로 했다. (우리 아이들이기도 하고 내 다음 세대이기도 할 것이다)

아이들이 자라 입시를 겪고 피 끓는 청년이 되고 돈을 벌기 시작하고 결혼을 하고 아이를 낳아 기르다 보면, 언젠가는 지독한 질문에 빠지게 될 것이다.

인생은 무엇인가? 나는 어떻게 살아야 하나? 잘 살고 있는걸까?

그럴 때, 그들이 블로그를 열어보고 도움을 받을 수 있기를 바라고, 그것이 내가 바라는 바이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