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육아일지 » 문짝 하나, 도어락, 두개의 핸

문짝 하나, 도어락, 두개의 핸

  • mama 

문짝 하나, 도어락, 두개의 핸드폰, 팔과 손 몸 여기저기에 난 상처들.. 출혈이 크다. 돈따위,란 생각이 드는걸 보니 돈걱정을 하던 때가 천국이었다 싶고 이깟 상처쯤, 생각되는건 이런 아픔따윈 아픔이 아니라는걸 알기 때문

관련 글  점심엔 뭘 먹을까?하고 물었더니 마침 보고 있던 책에 나온 카레를 먹겠단...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