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육아일지 » 눈물, 콧물 범벅의 민준일 뒤

눈물, 콧물 범벅의 민준일 뒤

  • mama 

눈물, 콧물 범벅의 민준일 뒤로 하고 나오니 마음이 내내 무거웠다. 교육이 생각보다 일찍끝나 부랴부랴 오니 민준인 낮잠 자는 중. 외할머니랑 같이 온 하진이랑 형이랑 신나게 놀이터에서 놀고 집에 들어와 씻고 간식으로 옥수수 먹다 잠이 들었단다. 다행이다.

관련 글  예준이, 전화로 조잘조잘 9분 2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