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육아일지 » 이발을 하고 왔는데 민준이가 나를 피한다. 낯을 가리고 도망가는 민준이….

이발을 하고 왔는데 민준이가 나를 피한다. 낯을 가리고 도망가는 민준이….

  • papa 

이발을 하고 왔는데 민준이가 나를 피한다. 낯을 가리고 도망가는 민준이. 귀엽다.

관련 글  사랑하는 수영아. 살아있는 한, 다시 시작이다. 모멸감에 두눈이 부릅...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