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육아일지 » 예준인 할머니와 함께 있는게 …

예준인 할머니와 함께 있는게 …

  • mama 

예준인 할머니와 함께 있는게 좋으면서도 순간순간 엄마,아빠가 민준이만 챙기는 거 같아 샘이나고 속상하고 그런가 보다. 어머님이 외로워하실까봐 부러 더 예준이를 할머니에게 보내기도 했는데 자꾸 자길 보내는 기분이 들었을 수도 있었겠다 싶다. 배아프다는(아마도 엄살일 가능성이 높은) 민준일 엎어주고 카트에 태워주니 민준이만 챙긴다고 눈물 보이는 예준이에게 많이 미안했다. 예준이에게 더 많이 표현하고 예뻐해줘야 겠다.

관련 글  삐에로의 눈물. 그녀의 죽음은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