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육아일지 » 새벽녘에 계속 뒤척이다 물을 …

새벽녘에 계속 뒤척이다 물을 …

  • mama 

새벽녘에 계속 뒤척이다 물을 찾는다 했더니 거하게 한번 토하고 아침에 한번 더 토하고.. 감기 기운이 있어 소화가 잘안됐나보다. 밤엔 열까지 심하게 올라 약도 먹고 열패치도 붙이고.. 하루 밤 꼬박 앓고 나니 아침엔 괜찮네.. 설오기 전 마지막 2010년 보내는 감기인가보다.

관련 글  영주 선비 우본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