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육아일지 » 대부분은 만족하며 살았어. 집 …

대부분은 만족하며 살았어. 집 …

대부분은 만족하며 살았어. 집안일 안도와주면 힘들어도 내가하면 되고, 좁아도 우리집 있고, 평수는 넓혀가면 되는거고, 벌어다 주는거 우리 쓸만큼 있으면 되고, 옷은 사고 싶으면 사는거고.. 기왕 미안하다 하니 앞으론 미안하지 않게 알아서 해주면 더 좋을것이고, 본질을 넘어서 물 흐리지 말고 중요한 하나만 미안해 하면서 사세요. 그것만 통렬히 반성하면 되고. 아.. 페북, 트윗은 소기 목적이 아닌 불순하게 사용한게 더 나쁜거에요. 맞아요. 그시간에 아이들에게 책 한권을 더 읽어주었어야 했어요.

관련 글  예준이와 채널 쟁탈전에서 졌다. 끊임없는 "엄마 가~" 공격에.. 분...

“대부분은 만족하며 살았어. 집 …”의 1개의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