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육아일지 » 갑작스레 쏟아지는 비소리에 예준이가 걱정스레 물어온다. “아빠 괜찮을까…

갑작스레 쏟아지는 비소리에 예준이가 걱정스레 물어온다. “아빠 괜찮을까…

  • mama 

갑작스레 쏟아지는 비소리에 예준이가 걱정스레 물어온다. “아빠 괜찮을까?” 우리 아가가 많이 자랐다.

관련 글  아이팟과 070 전화가 사라졌다. 정녕 집에 블랙홀이 존재한단 말인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