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 마켓의 소비자 보호, 그 한계는 어디까지일까?

via. 인터넷 옥션 사기, 야후 재팬에 책임없어 낙찰자측은 “사기피해를 일어나지 않는 시스템을 제공할 의무를 게을리했다”라고 주장, 46개 지방의 약 780명이 총액 약 1억 5800만엔(원고수와 청구액은 모두 제소시)의 배상을 요구하며 제소했다. 최종 3심(우리로 치면 대법원인가?) 까지 올라갔는데 1심,2심에 이어 낙찰자 측이 패소했다. 야후! 재팬 옥션은 아무런 책임이 없다는 것이 일본 법조계의 판단이다. 야후!재팬 옥션은 한국의 지마켓+옥션 …

오픈 마켓의 소비자 보호, 그 한계는 어디까지일까? 더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