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Archives for mama

mama

핸드폰이 이상하다.

핸드폰이 이상하다.

  • mama 

출근길, 예쁜 성당 사진 한장 찍고 화면을 닫았을 뿐인데 얘가 그 이후로 동작을 안한다. -_-;; 내가 뭘했다고 먹통이 된단 말인가.. 바꿔야 할 때가 되었나 보다.

아이들 체육 대회

아이들 체육 대회

  • mama 

2017년 중일초등학교 5학년 예준인 – 26일, 수요일 2학년 민준인 – 28일, 금요일 체육 대회가 있다.

학교에서 사용할 사진을 찾다  …

학교에서 사용할 사진을 찾다 …

  • mama 

학교에서 사용할 사진을 찾다 보니 2011-2012년 사진이 없다. 넋 놓고 살던 시절이긴 했다. 그래도 사진은 좀 더 찍어주었으면 좋았을 걸.

아이들은 자라서 어떤 사람이  …

아이들은 자라서 어떤 사람이 …

  • mama 

아이들은 자라서 어떤 사람이 될까. 부디 아이들 재능을 빨리 알아챌 수 있길, 좋아하는 일을 하며 살 수 있길. 그일이 즐거움이 되길.

말을 많이 하다 보니 목이 자

말을 많이 하다 보니 목이 자

  • mama 

말을 많이 하다 보니 목이 자주 아파서 도라지청을 샀다. 그런데 도라지의 쓴맛이 안난다. 속은 것 같다.

0216, 축구 연습 경기에 갔다 추 …

0216, 축구 연습 경기에 갔다 추 …

  • mama 

0216, 축구 연습 경기에 갔다 추운날에 몸 녹이라 싸준 보온병 물을 쏟아 민준이는 화상을 입었다. 얼굴이 말이 아니다.

02월 19일(음력 1월 23일) 엄마

02월 19일(음력 1월 23일) 엄마

  • mama 

02월 19일(음력 1월 23일) 엄마 생신, 03월 13일(음력 2월 16일) 어머님 생신, 03월 27일 아버님 기일.

엄마 생일에 케잌 사기 위한

엄마 생일에 케잌 사기 위한

  • mama 

엄마 생일에 케잌 사기 위한 용돈 모으기 1탄 – 아빠에게 배꼽 인사하기. 산술적으로 2*5=10*200=2000원이 되어야 하는데 아빠의 불규칙한 패턴으로 아직까지 겨우 1번밖에 못함.

예준, 슬램덩크에 빠지다.

예준, 슬램덩크에 빠지다.

  • mama 

예준, 슬램덩크에 빠지다. 아직은 볼때가 아니라고 중학교 들어가면 보라고 했는데 왠일인지 수영다녀오고 나서 보고 있다. 낄낄거리며.

예준이는 미숫가루를 달라 하

예준이는 미숫가루를 달라 하

  • mama 

예준이는 미숫가루를 달라 하고, 민준이는 제티를 달라 한다. 예준이는 감자떡을 먹는데 민준이는 안 먹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