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민준인 기저귀가 확실히 싫은

민준인 기저귀가 확실히 싫은거다. 날도 추운데 무조건 바지+기저귀는 훌렁훌렁이다. 가끔 기저귀를 차고 있다가도 쉬를 하면 혼자 기저귀를 벗어버린다. 기저귀 뗄날이 멀지 않았다.

관련 글  장인어른의 수술로, 어머니께

“민준인 기저귀가 확실히 싫은”의 1개의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