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다

자기 계발서를 제외하고, 주로 소설과 시, 인문학과 예술, 철학 등에 관한 글을 읽는다.

에코의 책 3권

에코의 책을 세권 구입하다. 1. 무엇을 믿을 것인가 2. 누구를 위하여 종을 울리나 묻지 맙시다 3. 낯설게 하기의 즐거움 관련 글 움베르토 에코의 지구를 위한 세 가지 이야기 이미 고인이 된 에코의 신작이 보이길래 냉큼 주문했는데, 읽어보니 초등학생을 위한 우화였다. 2학년 정도만 되도 충분이 읽을 수 있는 내용이었다. Read more 개구리. 모옌 ‘계획 생육’은 중국의 …

에코의 책 3권 더 보기 »

사랑을 잃고 나는 쓰네 – 기형도

-기형도 잘 있거라, 짧았던 밤들아 창밖을 떠돌던 겨울 안개들아 아무것도 모르던 촛불들아, 잘 있거라 공포를 기다리던 흰 종이들아 망설임을 대신하던 눈물들아 잘 있거라, 더 이상 내 것이 아닌 열망들아 장님처럼 나 이제 더듬거리며 문을 잠그네 가엾은 내 사랑 빈집에 갇혔네 —- 관련 글 개구리. 모옌 ‘계획 생육’은 중국의 산아제한 정책이다. 부부는 2명의 자녀를 출산할 수 …

사랑을 잃고 나는 쓰네 – 기형도 더 보기 »

김훈의 책 두권

지난 주에 주문한 김훈의 책이 두권 도착하다. 1. 자전거 여행 2. 풍경과 상처 관련 글 5/100 언니의 폐경 related book : http://kr.product.shopping.yahoo.com/ssp?pid=10196330 2005 황순원 문학상 수상작품집 – 김훈의 ‘언니의 폐경’ 문인의 이름을 딴 문학상의 가치… 그 문인의 aura를 Read more 내 가난한 발바닥의 기록, 개 – 김훈 뜬금없이 개의 이야기라니. 책을 사면서 궁금했던 점이었는데, 사물에 …

김훈의 책 두권 더 보기 »

김훈의 인터뷰 기사.

김훈의 인터뷰 기사를 찾아 읽는다. 의외의 인물이다. 지독한 마초에 군국주의자임을 당당하게 자처하는 이 인간은, 오만한 인간이다. 별로, 싫지는 않다. —————– 지난해 東仁文學賞 수상자인 소설가 金 薰(54)씨에게 전화로 인간탐험을 위한 인터뷰를 하자고 했더니 대뜸 이런 대답이 돌아왔다. 『元老大德(원로대덕)이나 나가는 자리에 저 같은 사람이 어떻게 나갑니까. 오셔서 술이나 한잔 하시지요』 우리는 앞서거니 뒤서거니 하면서 언론계에서 같이 일했기 …

김훈의 인터뷰 기사. 더 보기 »

이번 주에 읽은 책 두권.

1. 장밋빛 인생(정미경/민음사) 삶은 장미만큼 화려하지 않다는 것을, 간간히 섞여있는 아포리즘 투의 어투로 화려하게 보여주고 있습니다. 광고대행사에 다니는 한 남자와 그의 정부, 그의 아내, 그의 후배가 엮어내는 일상의 그림은, 마치 우리들의 것인냥 쓸쓸합니다. 2. 신경림의 시인을 찾아서 2(신경림/우리교육) 시인을 찾아서 1. 에 비해서 조잡한 느낌을 지울 수 없습니다. 선정된 시인들이 맘에 들지 않는 것은 신경림의 …

이번 주에 읽은 책 두권. 더 보기 »

문신을 갖고 싶다.

문신을 갖고 싶다는 욕심이 불현듯 생겼습니다. 문신을 갖고 싶다는 생각이 들자마자 거의 동시에 내 머리엔 내가 가져야 할 문신이 떠올랐습니다. 겨드랑이에 날개가 돋는 최인훈의 소설이 있었지요? 바로 그것이었습니다. 어깨와 겨드랑이 중간쯤에서 살갗을 비집고 고개를 쳐드는 날개,라기 보다는 비늘에 더 가까운. …..화려하게 꾸민 옷 같은 몸을 가지고 있어요. 양어깨에는 용틀임하며 올라가는 용의 비늘들이 소용돌이치고 있고, 팔에는 …

문신을 갖고 싶다. 더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