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빅 쇼트


The Big Short (2015) on IMDb

내 점수 : 8.5점

일본에 만화가 있다면, 미국엔 영화가 있다.

모든 역사가 영화화되는 것을 보면 헐리우드가 곧 미국의 역사와 등치되는 시대가 곧 올 것이라 생각한다.  람보나 007을 보면 이미 그럴 지도 모르지만.

모기지론이나 서브프라임, CDO 등을 어렵지 않게 설명하면서 어째서 미국 경제가 한꺼번에 붕괴되었는 지를 요약해주는 것은 매우 재밌었다. 그러나 그 사태를 통해 몇천억원에서 몇십조까지를 벌어들인 사람들이 있다는 것으로 영화가 끝나니, ‘씁쓸하지만 너만 잘하면 된다’라거나 ‘네 선택이야’라고 들려서 김이 좀 빠졌다.

ps. 브래드 피트가 나왔었네?

의견을 나누고 싶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