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 photostreet vs. Amzon local search

Posted 1 CommentPosted in 뉴스

Naver(#1 Korean portal) launched ‘photo-street’ at 28th Dec. site URL : http://local.naver.com/photostreet/main.php I recognized it seems like Amazon local search (related post : http://yoda.co.kr/wordpress/?p=429) I saw Naver photo street. There is little difference between the two products. 1. Amazon local search 2. Naver photo street I have a (copyright) question. – It’s a benchmarking or […]

‘블로거 가슴 전시회’를 아세요?

Posted Leave a commentPosted in 뉴스

related article : ‘블로거 가슴 전시회’를 아세요? 매우 흥미로운, ‘블로거 가슴 전시회(http://www.boobiethon.com/) ’라는 사이트가 있다. 말 그대로 ‘블로거’의 유방을 드러내는 사이트. 참여자들은 자신의 가슴 사진(옷이나 손으로 가린)을 사이트에 보내고, 방문자들은 그들의 사진을 감상한다. 옷이나 손으로 가리지 않은 (노출 수위가 높은?) 가슴 사진은 $50의 기부금을 내야 볼 수 있으며, 이 기부금은 유방암 퇴치를 위해 관련 단체에 […]

모든 사람에게는 개인적 선택과…

Posted 1 CommentPosted in 일상

모든 사람에게는 개인적 선택과 결정이 이루어지는 사생활 영역이 있다. 그곳은 일반적으로 말해서 법이 침해해서는 안되는 개인의 기본적 권리와 자유의 영역이다. – 지오프리 피셔 미루지 말라. 황금 같은 순간들이 사라진다! – 헨리 워즈워드 롱펠로 잡초란 무엇인가? 그 가치가 아직 발견되지 않은 식물이다. – 랄프 왈도 에머슨 나는 편집증 환자들이 부럽다. 그들은 사람들이 자기들에게 관심을 쏟고 있다고 […]

Wasting Time on the Internet

Posted 2 CommentsPosted in 뉴스

related url : http://squidoo.com/wasting especially I received RSS following … – http://www.stumbleupon.com/ – http://www.digg.com/ – http://www.slashdot.org/ – http://flickr.com/explore/ – http://www.boingboing.net/ – http://www.engadget.com/ – http://www.gizmodo.com/ – http://www.nytimes.com/ – http://www.economist.com/ – http://www.wired.com/ ADD. similar article Top 10 Free Time Wasting Sites on the Net

AI, ad campaign in yahoo

Posted Leave a commentPosted in 뉴스

There are 2 interesting articels about yahoo.com. 1. Yahoo helps customers measure ad effectiveness 2. Yahoo hires DARPA director to head research It’s clear, yahoo walking to the only one way in these days. That’s a “media” with web 2.0. add. Google to Build Research Unit in Pa. Google also build AI research lab.

킹콩 (KingKong) ★★★★

Posted 4 CommentsPosted in 영화

related url : http://imdb.com/title/tt0360717/ ‘지고지순한 사랑을 향한 무조건적인 헌신’은 애초에 이 작품에 들어있지 않다. ‘미녀를 사랑한 비운의 야수’ 같은 상투적인 코드는 벗어던졌지만 그렇다고 해서 다른 어떤 고상한 철학이나 미덕이 숨어있는 것은 아니다. 킹콩이 감동스러운 까닭은 그 거대한 고릴라가 현대에 와서는 찾아볼 수 없는 ‘남자’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기 때문이다. 그는 석양이 아름다운 것을 알고 있을 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