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니 맥피 (Nanny McPhee) ★☆


related imdb : http://www.imdb.com/title/tt0396752/
이것은 조직관리에 대한 일반론.
무질서하고 목표 의식 없이 하루하루를 때우기에 급급한 사이먼 일당의 새로운 리더로 등장한 맥피.
기껏해야 시간때우기, 꾀병 피우기의 잔재주 밖에 없는 사이먼 일당에게 맥피는 그들 스스로의 한계를 깨닫게 해주는 긴급 처방으로 조직의 헤게모니를 장악한다.
다음 조치는 당연하게도 조직의 궁극적인 mission-아버지의 결혼-을 설정, 그 mission을 달성하기 위한 합리적이고도 뚜렷한 5개의 strategy-please and thank you, wake up early in the morning, listineing , etc -를 공표한다.
맥피는 또한 조직이 필요로할 때는 남아있겠지만, 조직이 필요로 하지 않을 때에는 남아있지 않음을 이야기하면서 리더가 갖춰야 할 결단력과 대범함을 당당하게 보여준다.
어쨌거나 그는 성공적으로 조직을 재건하고 또다른 문제 조직에 scout 되어 떠나는 것으로 영화는 마무리된다.
ps. 수행과제가 성공할 때마다 맥피의 얼굴에 있는 단점들이 사라져가는데, 이는 성공하는 리더의 변모하는 모습 정도를 상징하고는 것으로 볼 수 있겠다.
🙂

관련 글
첨밀밀 (10/10)

절대적으로 추천합니다. 이 작품, 첨밀밀은 적어도 에닐곱번을 봤을텐데도 장면 하나 하나가 눈에 박히고 가슴에 남아 깊은 울림을 남깁니다. 맨처음 봤을 Read more

아미 오브 더 데드 (3/10)

추천하지 않습니다. 조지 로메로의 '살아있는 시체들의 밤' 이후로 무수한 좀비 영화가 만들어졌고, 이제 웬만한 변주로는 식상함을 이기기 어렵습니다. 그 진부함에 Read more

아메리칸 호러 스토리 #1 (8/10)

(슬래셔 무비에 거부감이 없다면) 단연코 추천합니다. 이 재미있는 슬래셔 드라마, 아메리칸 호러 스토리(이하 AHS)에 대해 글을 쓰게 된 계기는 역설적이게도 Read more

완벽한 타인 (6/10)

추천하지 않습니다. 추천하지 않는 이유는, 아이러니하게도 파국으로 끝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눈이 오면 거리의 모든 지저분한 풍경이 가려지지만, 다음 날 해가 Read more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