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육아일지 » 간식으로 구운 가래떡을 종이에 싸서 형이 먹고 있으니 민준이도 다가와서 …

간식으로 구운 가래떡을 종이에 싸서 형이 먹고 있으니 민준이도 다가와서 …

간식으로 구운 가래떡을 종이에 싸서 형이 먹고 있으니 민준이도 다가와서 달라고 “우!! 우!!” 거린다. 속살만 잘라 입에 넣어 주려니 그게 아니라고 또 소리다. 한덩이 잘라 손에 쥐어 주니 그제서야 좋다고 간다.

관련 글  민준이는 일요일 저녁에는 엄
태그:

“간식으로 구운 가래떡을 종이에 싸서 형이 먹고 있으니 민준이도 다가와서 …”의 2개의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